에메랄드의 악몽

이 지역은 과거 엘프 문명의 발상지이자, 세계의 분리 전까진 고대 엘프의 수도였던 수라마르를 중심으로 형성된 지역입니다. 세계의 분리가 일어나고, 밤샘의 힘에 보호된 수라마르 성은 살아남았지만, 인근 지역은 처참한 피해를 고스란히 입고 말았습니다. 이제 굴단이 살게라스의 무덤을 깨우자, 높은산 봉우리의 타우렌 마을과 발샤라의 드루이드 숲, 스톰하임에 흩어져 있는 브리쿨 마을을 포함한 부서진 섬 전역에 군단의 어두운 그림자가 드리우고 말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