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냥 총체적 조정이 필요하다

사냥꾼 토론장
현재 전문화 중 야수 쪽은 상당히 좋습니다.
하지만 다른 두 특성은 상대적으로 열세입니다.
생존은 광역데미지가 필요한 경우에만 쓸만한 편이고.
사격은 무엇 하나 되는게 없는 상황이죠.

이유는 다들 알다시피 만반의 준비가 기본으로 되고, 침묵사격은 특성으로 빠지고, 궁극기인 쇄도가 야수를 이용한 공격이고, 격노가 있기 때문입니다. 주력 기술인 살상명령이 폭발사격이나 키메라에 비해 상태가 양호한 점도 있구요.

공격력의 균형이야 스케일링 계수를 조정하면 그만일 따름이나,
그 외의 면면에서도 야냥은 다른 전문화에 비해 균형을 깨뜨리는 요소가 상당히 있습니다.

1. 격노의 군중제어 해제효과, 1분 쿨다운
이것때문에 pvp에서는 다른 전문화를 선뜻 택하기가 힘듭니다. 쿨다운 리셋 기술인 만반이 공통이라 더욱 그렇습니다.
격노는 dps burst 기능만 주고, 군중제어 해제는 세 전문화 공통의 기술로 따로 가져야 한다고 봅니다.
예를 들면 공격 저지에 군중제어 해제효과를 준다던가요.

2. 야성, 교활, 끈기의 공격력 격차를 줄이자
야성이 다른 둘에 비해 공격력 상승 비율이 너무 큽니다. dps중심이라고 해도 그 격차를 좁힐 필요가 있습니다.

3. 모든 펫의 버프는 오라 형식으로 바뀌어야
공속상승버프나 기렌의 치명타상승 버프는 2분의 지속시간을 갖고 있습니다. 그 때문에 투기장 문이 열리기 전에 버프용으로 꺼내서 스킬한번씩 누르고 하는 작업을 하는데.. 이럴 경우 초반의 야냥은 순간적으로 해제 불가능한 3중 버프를 달고 시작합니다. 이것은 상당히 불합리하다고 보여집니다.
퀴라지의 인내나 혈암거미 은총, 소금쟁이 등의 경우처럼 오라 형식으로 모든 버프가 통일되어야 합니다.

4. 특이 야수 시스템은 오히려 야수 선택의 폭을 제한한다
특이 야수는 스킬을 한가지씩 더 갖고 있습니다. 야수정령 같은 경우는 보너스 능력으로 은신이 있어서 힐, 특화력, 은신이라는 3종 특수기술을 갖고 있습니다. 이렇다 보니 야수 전문화를 탈 경우 특이 야수를 쓸 수 밖에 없게 됩니다. 안쓰면 왠지 기술 하나 손해보는 느낌이니까요.
특이 야수 기술을, 야수 종류에 한정시킬 것이 아니라, 야수 전문화를 타는 사냥꾼에게 부여하는 식으로 변경해야 한다고 봅니다.
그러니까, 같은 멧돼지를 데리고 있더라도 야수 전문화 사냥꾼의 멧돼지는 다른 전문화에 비해 특이 기술이 하나 더 주어지게끔 하자는 소리죠.
아무도 거들떠보지 않을때부터 야냥을 좋아하는 유저로서 가슴아픈 글
생격을 상향시켜달라고 하면 되지 왜 야냥을 너프하라는건지..
냥꾼을 사랑하는 유저가 맞는지 의심되는 글..
같은 직업임에도 본인이 안하는 특성은 너프되길 바라다니..
짜증나네요
이어서 사격, 생존 조정안을 써보면:

5. 전문화별 특징을 살릴 수 있게
지금 야수 특성만 야수가 강력하다는 원래 취지에 부합하고,
다른 두 특성은 그렇지 못하다고 봅니다.
사격은 원거리 물리 공격, 생존은 원거리 속성 공격에 특화되어야 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사격의 경우 전혀 그렇지 못하죠.
생존의 경우 pve상황에서는 dps가 좋은 편이나
무기 공격력 영향도 없는 폭발 사격이 얼마나 명을 유지할 수 있을지도 의문이네요.

6. 주력 기술 변경 및 통폐합 - 생존
사격의 주력 기술인 키메라 사격은 사격에 잘 어울리지 않습니다.
자연속성이나 생명력을 치유하는 효과는 오히려 생존에 적합하다고 봅니다.
따라서 이 기술을 생존 특성의 주력기술로 보내버리는 것이 좋겠습니다.
물론 쿨다운은 6초 정도로 줄여야 하고, 공격력 계수도 160%+@ 정도로 낮추면 적당하겠구요. 집중도 40으로 맞춰야죠.
그리고 기존 폭발사격은 신비한사격을 덮어쓰는 식으로 바뀌어야 합니다.
물론 중첩시 폭발 틱이 씹히는 버그 같은것은 당연히 수정해야하고.

7. 주력 기술 변경 및 통폐합 - 사격
사격의 주력 기술은 새로운 기술이 있어야 하겠습니다.
무기 공격력 계수를 받는 물리 기반 사격 기술이어야 할거구요.
명칭은 관통 사격, 죽음의 사격.. 뭐 적절하게 지으면 되겠고.
이 사격은 대상에게 물리 출혈 효과를 항상 유발하여야 할것입니다. 전사의 치명상처럼.
아니면 물리 출혈 dot 기술을 하나 추가해서, 독사 쐐기를 덮어쓰는 방식으로 해도 되겠죠. 물리 공격 전문으로 설계한다면요.
아무도 거들떠보지 않을때부터 야냥을 좋아하는 유저로서 가슴아픈 글
생격을 상향시켜달라고 하면 되지 왜 야냥을 너프하라는건지..
냥꾼을 사랑하는 유저가 맞는지 의심되는 글..
같은 직업임에도 본인이 안하는 특성은 너프되길 바라다니..
짜증나네요

사랑이라고 하시니 소름끼치는데 그정도까지 좋아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님처럼 야냥만 존내 빨지는 않구요,
세 특성 이전에 클래스 자체의 완성도에 관심이 많다고 생각하네요.
그렇기에 플레이하는 클래스를 최대한 객관화하여 바라볼 수 있는거죠.
님처럼 야냥이 항상 킹왕짱 쎄길 바라면 게임이 망해요.
저 레이드는 생냥으로 하는데요?
그리고 님이 야냥만 너프하자고 징징대는 글은 있는데..
제가 야냥만 조낸 쎄지길 바라는 내용은 없는데??
난독이심?
저도 골수 사격냥이고 아무리 암울해도 오리부터 지금까지 격냥 유지해왔습니다.

그런데 레이드 다닐때는 격냥으로 답이 않나오더군요...
결국 생/격(격냥은 PVP) 로 하고 있습니다.

물론 격냥 PVP보다 야냥이 좋은건 알고 있지만,
도저히 지울 수가 없네요, (레이드는 미터기가 모든걸 말해 주기 때문에 어쩔수가..)

재림님처럼 야냥을좋아하는 분도 있지만,
다른 특성을 좋아한느 사람도 있기 때문에 이런글을 쓰신것같네요.

야냥의 총체적 조정보다는, 냥꾼의 전체적인 조절이 필요할것같습니다.
생냥만 주욱하다 야냥 격냥을 거치면서

특징이 전부 달라 잼게 했지요

에어리님의 글에 동의 합니다. 야냥의 경우 살명 하나로 나머지 생냥 격냥의 딜량을 커버 할 수 있고 거기다
격노로 인해 폭딜도 구사 할 수 있죠. 생냥은 기존 다량 도트 딜로인해 딜량은 책임 질 수 있으나
말그대로 생존의 의미는 없죠 폭활대신 키메라 괜찮은 방법입니다.
격냥은 스피디한 격발로 인해 재미를 붙이게 됬는데 그이상 그이하도 아닌것이;; 고정2방은 필수로 넣어야 되고 키메라 대신 수류탄이나 충격포 징표 강화 기존징표 특성 5%더추가 한다던지 하는게
각 각 특성에 좋을것 같아요

대화 참여하기

토론장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