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운수도사의 개선이 필요합니다.

수도사 토론장
풍운 수도사는 전면적인 개선이 필요합니다

사실 어디서부터 적어야 할지 막막한 것이 현실입니다만, 생각나는 대로 써보겠습니다.

1. 우선 스킬과 관련된 사항입니다.

풍운은 특화중심의 직업입니다.

타격연계까지 연계되어 공격시 다른 기술을 거의 강제되다시피 기술을 이어가도록

설계가 되어있습니다. 이는 공격함에 단조로움을 없애고,

이른바 콤보를 생각하는 재미가 있겠다만, 같은 기술을 두 번 사용하게 되는 등의 경우,

다시금 대미지를 올리기 위한 스택을 쌓는 작업을 해야합니다. 여기까지는 직업의 특성

으로 생각하면 됩니다. 문제는 풍운의 주요 딜링 기술인 분노의 주먹, 해오름차기, 유물무기

스킬 등 쓸 만한 대다수의 딜링스킬이 모두 쿨타임을 가지고 있다는 점입니다.

결과론적으로 대미지를 올리는 스택을 쌓기 위해 대미지도 적은 범의 장풍이나 후려차기와

같은 기술을 통해 쌓아야 하며, 이는 다른 직업 간 경쟁에서 마이너스 요인으로 작용합니다.

이런 까다로운 타격연계방식, 기와 기력을 갖고 있는 두 가지의 자원관리, 대다수의 쿨 타임을

소유하는 기술의 특성까지 가지고 있어 이는 초보자에게도 숙련자에게도 풍운 수도사를 하게

만드는 데 제약을 줍니다. 그렇다고 이런 고려사항을 가지고서도 딜링에서 메리트도 없죠

2. 2차 스탯에서의 불리함이 옵니다.

앞서 언급되었듯, 풍운은 특화가 우선순위인 직업입니다. 문제는 2차 스탯인 가속이

풍운에게는 가장 최후선 순위로 없는 것이 좋을 정도인 상황입니다.

이는 특정 상황인 예를 들어 블러드와 같은 상황에서 다른 모든 직업이 몰아칠 타이밍에

풍운 역시 어느정도의 상승은 가져올 수 있겠으나, 확연하게 떨어집니다.

이유는 언급되었던 쿨타임의 유무때문이죠. 딜링을 낼 수 있는 스킬들이 하나같이

쿨타임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한 차례 쓰고 난 후에는 결국 범장과 후려차기밖에

선택지가 없습니다. 스탯에서의 불리함이 결론적으로 딜량에서 밀리게 되는 결론에

이르게 됩니다.

3. 전설아이템의 차별

비슷한 수준의 지약이 있는 타 직업들도 물론 있을 수 있습니다. 저 역시 모든 직업을

하지는 않으니깐요. 문제는 풍운은 이러한 제약이 있어도 어느정도 극복할 수 있도록

만드는 전설의 존재가 다른 직업에 비해서 매우 효율이 떨어진다는 점입니다.

세네드릴 망토가 어느정도 좋다고 표현이 되지만 이 역시 생존기를 쓰고 일부러 맞아야

만 온전히 효과를 발휘할 수 있으며, 은둔 고수의 손은 절명의 버그로 인해 제대로 작동

하지도 않으며, 단일 개체에게는 효과가 없고, 군단의 행진 반지는 가속이라는 2차 스탯

이 붙어 파티원에게는 조금의 이속증가를 주겠다만, 소유주인 본인에게는 오히려

마이너스의 요인이 될 뿐이고, 적용범위조차 작습니다.

캇스오 신발은 자원을 적게 소모하게 해주는 언핏보면 좋지만(실제로도 어느정도는

좋습니다.) 타 직업군의 n%의 증가 대미지와 비교했을 때 좋다고까지 말하기가 어렵

습니다. 이유는 역시 쿨타임의 유무때문이죠.

뿔잔 손목은 폭대불만 적용되는 반쪽짜리 전설에 불과합니다.

4. 티어는 그렇다면 좋은가?

2셋의 해오름 쿨타임 2초 감소....뭐 그나마 좋다고 생각하겠습니다만, 4셋의

특화 1500은 결론적으로 말하자면 있으나 마나인 결과입니다. 아이템에 있는 가속수치

로 인해서이죠. 결국은 2차스탯으로 인해 생기는 문제이겠군요. 타 직업의 세트효과에

비해 쿨타임만 줄여줄 뿐이고, 특화로 인한 대미지에 있어 이득을 보기도 어렵다는 것이

현재 풍운의 현실입니다.

5. 그렇다면 블리자드에서는 풍운에 관심을 지속적으로 갖고 있는가?

그동안 PTR에서 많은 직업군들의 변경사항이 올라오는 와중에 수도사의 경우는

꾸준하게도 별다른 변경사항이 없이 유지되었습니다. 이는 불리자드의 수도사에 대한

인식이 두 가지에 달하게 된다는 결론에 이르게 됩니다. 수도사를 완벽하다고 생각

하거나 아예 관심을 가지지 않던가 이죠.

특히 풍운의 경우 무엇이 문제인지도 모르는 것 같은 인식상황을 가지고 있고, 이는

운무 수도사의 마나소모량 문제역시 마찬가지이죠. 저의 결론은 수도사에 대한 관심이

덜한 것이라는 결론에 이릅니다. 아직 ptr이므로 이대로 결정되지는 않는다고 생각해

보지만서도 지금까지 바뀐 게 없는데 갑자기 바뀔까 하는 생각이 드는 건 어쩔 수 없습

니다.

마치면서...

미처 생각하지 못한 다른 요인들도 있겠으나, 여러가지 요인들이 겹치면서 현재

수도사는 여타 직업군들에 비해 그 개체수가 꾸준히 줄어가고 있고, 요즘은 보기도 힘

든 것이 현실입니다. 부디 제안사항들을 잘 취합해서 블리자드 본사에 전달해 주시기

바랍니다. 얼마 전 외국의 수도사유저들도 들고 일어났습니다만, 본사는 여전히 뭐가

문제인지 파악조차 하지 못하는 것만 같아 불만이 가득합니다.

좋은 방향으로 진행되길 바라면서 이만 줄읿니다.
ㅠㅠㅠ... 진짜 ㄹㅇ... 스택한번 잘못쓰다가 딜하락되고 ... 그건 그렇다쳐도

전설은 누가봐도 차별하는게 있는거같음요 ㅜㅜㅜ..뭐 전설이 죄다 ,,,
아 방금 군단의행진 먹었는데
이걸 쓰라고 만든건가
누구 머리서 나온 생각이지
짤라야 되는거아닌가
나는 정~ 말 궁금한게 있는데
도적은 퓨어 딜러라 치자
다른 하이브리드 근딜들도 풍운처럼 키보드 피아노 치냐?
피아노 치면 딜이 중간은 가야되지않냐 ㅋㅋ 로그 90점넘으면 뭐해 현실은 15등인데
감동적인 글이네요 한자한자 다 읽고나니
눈물이 앞을...

대화 참여하기

토론장으로 돌아가기